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 새 단장

과천관 내 공간 개편…12월 31일까지 '예술이 잇는 세상'展 최정숙 기자l승인2018.04.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교육신문=최정숙 기자]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 어린이미술관에서는 전시 공간 개편을 기념하는 '예술이 잇는 세상' 전시가 열리고 있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지난 2월 1일부터 지난달 22일까지 어린이미술관 공간을 전면 개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전시된 미술관 소장품을 감상하고, 어린이가 직접 작가가 돼 보는 체험이 가능해졌다.

지난달 개막한 '예술이 잇는 세상' 전시에서는 현대미술을 감상하는 4가지 관점(일상·상상·사색·사회)에 따라 꾸며진 네 공간을 만날 수 있다.

공간별로 '상대적 상관관계 1'(김민애), '라디오 모양의 다리미, 다리미 모양의 주전자, 주전자 모양의 라디오'(김범), '금붕어의 복수'(샌디 스코글런드), '비합리적인 명상' '비합리적인 걸음'(필리프 라메트) 등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과 비소장품인 '호상근재현소'(호상근)가 전시돼 작품 감상과 체험을 돕는다.

'예술이 잇는 세상'은 12월 31일까지 열린다.

상시 프로그램을 제외한 모든 교육 프로그램은 사전 신청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구체적 내용은 국립현대미술관 어린이미술관 홈페이지(http://www.mmca.go.kr/child/)나 대표전화(☎ 02-2188-6000)로 확인할 수 있다.


최정숙 기자  esky3010@eduk.kr
<저작권자 © 경기교육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경기교육신문사-제호 경기교육   |  사업자등록번호: 129-86-29618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 아51187(등록일: 2015.03.16)
일반주간신문 등록번호: 경기, 다01146(등록일: 2009.02.20)   |  창간일: 2009.03.19
발행인: 엄태민 | 편집인: 이성훈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최대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대영
대표전화: (031)711-4866   |  광고문의: 1644-4878   |  팩스: (031)711-4878   |  e-mail: newsroom@eduk.kr
성남본사: (우)13555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389 폴라리스빌딩Ⅱ 603호
수원지사: (우)1646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60번길7-10. 2층
용인지사: (우)16865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용구대로 2801번길2, 3층
Copyright © 2018 경기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