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학기제, 학생·교사·학부모 모두 '만족'…내일 더케이호텔서 성과발표

최대영 기자l승인2018.01.2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경기교육신문=최대영 기자] 시험 부담 없이 토론·체험학습 중심으로 진행되는 중학교 자유학기제에 대한 학생과 교사, 학부모 평가가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26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교육부 주최, 한국과학창의재단 주관으로 열리는 '2017년 자유학기제 성과발표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발표한다.

한국교육개발원이 지난해 학생·교사·학부모 12만6천23명을 대상으로 자유학기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자유학기를 통해 학생의 수업 참여도와 교사의 수업 다양성 등이 향상된 것으로 분석됐다.

학생역량 지수는 3.96에서 4.02, 수업 참여도는 3.78에서 3.88로, 교사의 수업운영 다양성은 4.16에서 4.29, 교사역량은 4.16에서 4.19로 각각 높아졌다.

학부모들도 자녀에 관해 학습 태도는 3.87에서 3.89, 교사와의 친밀도는 3.86에서 3.97로 좋아진 것으로 평가했다.

올해는 약 1500개 학교에서 자유학기제를 확대한 자유학년제가 운영되며, 자유학기·자유학년 이후에도 교실수업 개선에 중점을 둔 연계학기도 500개 학교에서 실시된다.

이날 성과발표회에서는 자유학기제 유공자와 공모전 입상자를 시상하고 내실 있는 자유학기 운영에 힘써온 학생과 교사, 학부모 우수사례를 공유한다.

자유학기제 수업지원단·대학생 봉사단 12팀, 매송중학교 등 학생 동아리 10팀이 유공자로 선정됐고, 충현중 진로융합연구회 등 교사연구회 34팀에도 상장이 수여된다.

자유학기제 공모전에서는 충남 논산 쌘뽈여중 기윤영 학생, 강원도 화천중학교 고다현 학생을 비롯해 30팀이 입상했다. 체험활동에 적극 참여한 기관·기업 10곳은 자유학기제 지원 우수사례로 뽑혔다.

충현중 진로융합연구회는 창의적 시각언어 표현법인 '비주얼 싱킹'을 활용해 자유학기제 수업과 평가방안을 연구한 공로를 인정받았고, 현대자동차는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 자동차 기술을 교실수업과 현장체험 학습으로 배우는 특화 프로그램을 높이 평가받았다.

 

 

 

 


최대영 기자  white0991@eduk.kr
<저작권자 © 경기교육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경기교육신문사-제호 경기교육   |  사업자등록번호: 129-86-29618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기, 아51187(등록일: 2015.03.16)
일반주간신문 등록번호: 경기, 다01146(등록일: 2009.02.20)   |  창간일: 2009.03.19
발행인: 엄태민 | 편집인: 이성훈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최대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대영
대표전화: (031)711-4866   |  광고문의: 1644-4878   |  팩스: (031)711-4878   |  e-mail: newsroom@eduk.kr
성남본사: (우)13555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389 폴라리스빌딩Ⅱ 603호
수원지사: (우)16460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효원로 60번길7-10. 2층
용인지사: (우)16865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용구대로 2801번길2, 3층
Copyright © 2018 경기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